메뉴 건너뛰기

4월 15일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마 26:69-75)

무리들이 예수님을 잡으러 왔을 때, 베드로는 칼로 대제사장의 종의 귀를 내리칠 정도로 충성심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지금 재판정 앞에서는 영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왜 이렇게 사람이 달라진 것일까요?

 

예수님의 재판의 상황을 파악하러 따라온 베드로는 여종들의 질문 앞에 주님을 세 번이나 부인합니다. 그 부인의 강도는 점점 더해갑니다. 첫 번째 여종의 질문에 모든 사람 앞에서 부인하여 이르되 나는 네가 무슨 말을 하는지 알지 못하겠노라.”(70)고 합니다. 이는 법정 맹세를 뜻합니다. 두 번째 여종의 질문에 나는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72) ‘그 사람이라고 말한 것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베드로는 언제는 주님이라고 불렀는데, 경멸조로 그 사람이라 말하며 더 심각한 말로 부인합니다. 세 번째의 부인은 더 심각합니다. “저주하며 맹세하여 이르되 나는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74) 내 말이 거짓이면 하나님이 벌 위에 벌을 더하실 것이라는 맹세입니다. 위기 앞에 나약한 인간의 모습을 보게 됩니다.

 

이 말씀은 베드로의 부인도 심각한 것이지만, 사실 이 부인 사건을 미리 예언한 주님의 예언이 실현됨을 강조하는 본문입니다. “예수의 말씀에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75) 이 예언이 실현되듯이 주님의 부활의 예언도(3번 언급하심) 반드시 실현 될 것임을 미리 보여주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수난과 부활은 미리 예언되었으며, 그 예언대로 반드시 이루어질 것입니다. 그분의 수난과 죽으심, 그리고 부활은 확실한 것임을 믿어야할 것입니다.

 

우리에게 주시는 교훈

1) 우리 믿는 사람들도 주님보다는 자신의 안위를 더 먼저 생각하는가 봅니다. 자기가 위기에 처할 때 주님조차도 부인하는 너무나 이기적인 존재가 우리인가 봅니다.

2) 우리 주님은 베드로의 부인을 예언하셨으며 그 예언이 그대로 성취됩니다. 마찬가지로 십자가와 부활을 예언하셨는데 이도 반드시 성취될 것임을 보여 주십니다.

3) 고난의 주님을 묵상하며 그분의 고난에 동참하는 한 주간의 삶을 살아야할 것입니다.

 

제목 날짜
4월 15일 그 사람을 알지 못하노라(마 26:69-75) 2019.04.15
4월 11일 인자가 오셔서 행하실 심판(마 25:31-46) 2019.04.11
4월 9일 신랑 맞을 준비(마 25:1-13) 2019.04.08
4월 8일 깨어 있으라(마 24:36-51) 2019.04.08
4월 4일 화 있을진저(마 23:13-28) 2019.04.04
4월 3일 섬기는 자가 되라(마 23:1-12) 2019.04.02
4월 1일 산자의 하나님, 그 하나님 사랑(마 22:23-33) 2019.04.01
3월 29일 포도원의 주인(마21:33-46) 2019.03.29
3월 26일 호산나, 지금 구원하소서(마 21:1-11) 2019.03.25
3월 20일 죄 지은 사람을 얻는 방법(마 18:15-20) 2019.03.19
3월 19일 하나님 나라의 특징(회개, 겸손, 영접) (마 18:1-10) 2019.03.19
3월 18일 불굴의 개혁자(느 13:15-31) 2019.03.18
3월 14일 하나님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사람들(느 11:1-36) 2019.03.14
3월 12일 거역하는 이스라엘, 은혜 주시는 하나님(느 9:23-38) 2019.03.12
3월 7일 성벽 역사가 끝나도 다 끝난 것이 아니다(느 6:15-7:4) 2019.03.06
2월 28일 믿음이 없으면(마 17:14-27) 2019.02.27
2월 26일 하나님의 일, 사람의 일(마 16:21-28) 2019.02.26
2월 25일 주는 그리스도시오 하나님의 아들입니다(마 16:1-20) 2019.02.25
2월 22일 하나님의 아들이십니다 (마 14:22-36) 2019.02.22
2월 20일 죽음도 막지 못한 사명(마 14:1-12) 2019.02.20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