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9월 14일 갈등과 죄에서의 승리(롬 7:14-25)

로마서 7장은 율법과 죄의 관계를 잘 분별할 수 있게 해 줍니다.

어제의 본문에 이어, 14절부터 25절까지는 율법과 죄가 있음으로 우리에게 일어나는 갈등이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율법과 죄로 인하여 우리안에서 일어나는 갈등은 무슨 갈등일까요?

그것은, 내가 원하는 것을 행하지 않고, 미워하는 것을 행하는 갈등입니다.

 

(롬 7:15) 내가 행하는 것을 내가 알지 못하노니 곧 내가 원하는 것은 행하지 아니하고 도리어 미워하는 것을 행함이라

 

14절에서 율법은 신령하지만, 나는 육신에 속하여 죄 아래에 팔렸다 라고 말합니다.

이 팔리는 작업이 무엇이냐? 바로 내가 원하는 것은 행하지 않고, 도리어 미워하는 것을 행하는 것을 말합니다. 즉 죄를 짓게 되더라는 것입니다.

율법과 죄의 관계속에서, 죄는 율법으로 인해 더 죄로 죄되게 하는 권능이 생겨나게 되고, 우리는 그 죄의 권능으로 인해 죄 아래 팔리게 된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바울은 이 부분에 대해 이렇게 설명합니다.

곧, 이렇게 행하는 것은 내가 아니라, 내 속에 거하는 죄라는 것입니다.

 

(롬 7:17) 이제는 그것을 행하는 자가 내가 아니요 내 속에 거하는 죄

 

(롬 7:20) 만일 내가 원하지 아니하는 그것을 하면 이를 행하는 자는 내가 아니요 내 속에 거하는 죄니라

 

이렇게 반복적으로 내가 아니요 내 속에 거하는 죄가 이렇게 행하게 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니, 내가 아니라, 내 속에 있는 죄가 힘을 발휘하게 된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그리스도인들은 이렇게 원하는 것을 하지 못하게 하는 죄의 권세를 어떻게 깨뜨릴 수 있다는 말입니까?

 

(롬 7:22) 내 속사람으로는 하나님의 법을 즐거워하되
(롬 7:23) 내 지체 속에서 한 다른 법이 내 마음의 법과 싸워 내 지체 속에 있는 죄의 법으로 나를 사로잡는 것을 보는도다

 

이렇게 내 속사람은 하나님의 법을 즐거워한다고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이 속사람이 내 지체속에서 한 다른 죄의 법과 싸운다고 되어 있습니다.

 

(롬 7:24) 오호라 나는 곤고한 사람이로다 이 사망의 몸에서 누가 나를 건져내랴
(롬 7:25)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께 감사하리로다 그런즉 내 자신이 마음으로는 하나님의 법을 육신으로는 죄의 법을 섬기노라

 

그래서, 바울은 우리가 이런 곤고한 갈등이 있는 사람들이지만, 우리는 예수님으로 인하여 마음으로 하나님의 법을 따르는 속사람과 육신에 있는 죄가 싸움을 알려주고

이 싸움을 싸워서 승리할 수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속사람을 강건하게 해달라고 기도함으로, 죄를 이기고 다스릴수 있게 됩니다.

우리는 죄와의 싸움이 있을때마다, 속사람이 능력으로 강건하게 해달라고(엡 3:16-19) 에베소 교인들을 위해 기도하였던 바울의 기도를 해야 합니다.

그럴때, 우리는 우리 안에 갈등을 일으키는 죄를 이기고, 이 땅에서 성령을 쫓아 살아가는 삶을 살 수 있습니다.

오늘도 우리의 속사람을 강건케 해달라고 기도하여 죄에서 승리하며 살아가는 하루를 살아갑시다.

제목 날짜
9월 24일 가족을 돌보십시오(롬 11:13-24) 2018.09.24
9월 23일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풍성함이여!(롬 11:1-12) 2018.09.23
9월 22일 별처럼 빛나는 사람(롬 10:13-21) 2018.09.22
9월21일 모든 이에게 똑같이, 모든 이에게 풍성히(롬10:5-13) 2018.09.21
9월 20일 행위가 아닌 믿음으로 (롬9:30-10:4) 2018.09.20
9월 19일 택함 받은 긍휼의 사람들(롬 9:19-29) 2018.09.18
9월 18일 택하심은 하나님의 주권(롬 9:1-18) 2018.09.18
9월 17일 우리가 넉넉히 이기느니라(롬 8:31~39) 2018.09.16
9월 16일 영광과 탄식(롬8:18-27) 2018.09.16
9월 15일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롬 8:1-17) 2018.09.15
9월 14일 갈등과 죄에서의 승리(롬 7:14-25) 2018.09.14
9월13일 신앙의 자유를 누리십시요(롬7:1-13) 2018.09.13
9월 12일 나의 주인은 누구입니까 (롬6:15-23) 2018.09.12
9월 11일 죄의 지배와 은혜의 지배(롬 6:1-14) 2018.09.11
9월 10일 그러므로 하나님과 화평을 누리십시오(롬 5:12-21) 2018.09.10
9월 8일 믿음으로 의에 이름(롬 4:13-25) 2018.09.08
9월 7일 아브라함의 구원받은 믿음(롬 4: 1-12) 2018.09.07
9월6일 이제 나타난 하나님의 의 2018.09.06
9월 5일 할례의 유익?(롬 3:1-18) 2018.09.04
9월 4일 교회 다니고도 지옥 가는 법(롬 2:17-24) 2018.09.03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