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2월 6일 구름 속의 무지개

구름 속의 무지개

 

내가 내 무지개를 구름 속에 두었나니

이것이 나의 세상과의 언약의 증거니라(9:13)

 

 

하나님의 뜻은 사람들이 하나님과 자발적인 관계를 맺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하나님의 언약들이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왜 나를 구원하시지 않는 것이지?"라고 묻지 마십시오. 사실 주님은 이미 나를 구원하셨는데 내가 주님과의 관계 속으로 들어가지 않은 것입니다. "왜 하나님께서는 이것 저것을 해 주지 않으실까?" 라고 말하지 마십시오. 하나님은 이것 저것을 다 하셨습니다. 문제는 내가 언약 관계에 들어가지 않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모든 위대한 축복들은 이미 완성되었고 끝이 났습니다. 그러나 내가 주의 언약에 근거하여 하나님과 관계를 맺지 않는 한 그 축복들은 내 것이 될 수 없습니다.

 

이미 완성된 언약이 있는 상태에서 하나님을 계속 기다린다는 것은 당신의 불신앙을 드러내는 것입니다. 이는 주님을 향한 믿음이 내게 없다는 뜻입니다. 주님께서 내 안에 뭔가를 행하실 때까지 기다렸다가 그때 믿어지면 믿겠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렇게 하시지 않으십니다. 그 이유는 그러한 행위가 하나님과 사람 사이의 인격적 관계 원리에 맞지 않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인간과 언약을 맺기 위하여 스스로 나아오신 것처럼 사람도 주님과의 언약을 위해 스스로 나아가야 합니다. 이것이야말로 가장 귀한 하나님에 대한 믿음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느낌만을 믿습니다. 우리는 자신이 원하는 것을 자기 손으로 만질 수 있을 때까지는 하나님을 믿으려 하지 않습니다. 오직 자기가 원하던 것을 하나님이 주실 때에야 나는 지금 믿습니다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그것은 믿음이 아닙니다. “나를 앙망하라. 그리하면 구원을 얻으리라.”

 

하나님의 언약을 믿고 모든 것을 내려 놓은 가운데 하나님과의 진실한 관계를 맺을 때 나의 공로 의식 및 인간적 요소들은 사라지게 됩니다. 대신 하나님과 연합됨으로 인한 완전한 느낌이 흘러 넘칩니다. 모든 것이 평강과 기쁨으로 변화됩니다.

 

 

 

 

도서출판 토기장이.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제목 날짜
12월 13일 무엇을 기도해야 하는가 2018.12.13
12월 12일 인격적 본성 2018.12.12
12월 9일 자랑하지 않는 사랑 2018.12.09
12월 7일 회개 2018.12.07
12월 6일 구름 속의 무지개 2018.12.06
12월 5일 성령의 전 2018.12.05
12월 4일 광야의 의미 2018.12.04
12월 3일 사람의 힘이 아니라 성령의 능력으로 2018.12.04
12월 2일 그리스도인의 완전 2018.12.02
12월 1일 율법과 복음 2018.12.01
11월 30일 나의 나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로 된 것이니 2018.11.30
11월 29일 예수 그리스도의 완벽성 2018.11.29
11월 28일 궁핍속에서 풍요 2018.11.28
11월 27일 영적 능력의 성별 2018.11.27
11월 26일 영적 능력의 집중 2018.11.26
11월 25일 영적 일관성의 비결 2018.11.25
11월 23일 반감으로 인한 멀어짐 2018.11.23
11월 22일 비천함과 심오함 2018.11.22
11월 21일 다 이루었다 2018.11.21
11월 18일 자유로 향하는 승리 2018.11.18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