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1월 8일 비길 데 없는 기도의 능력

비길 데 없는 기도의 능력

 

우리가 마땅히 빌 바를 알지 못하나 오직 성령이 말할 수 없는 탄식으로 우리를 위하여 친히 간구하시느니라 (8:26)

 

우리는 성령에 의하여 기도의 힘을 얻는 것을 깨닫습니다. 우리는 성령 안에서 기도하는 것이 무엇인지 압니다. 그러나 종종 우리는 성령께서는 우리가 말할 수 없는 기도로 우리 안에서 기도하신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합니다. 우리가 하나님에 의하여 거듭나 성령께서 거하게 될 때, 성령께서는 우리를 위하여 사람의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것을 간구하십니다.

 

당신 안에 계신 성령은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들을 위하여 중보기도 하십니다. 하나님은 당신이 의식하며 드리는 기도를 알기 위해서가 아니라 성령의 기도를 찾으시려고 당신의 마음을 살피십니다.

 

하나님의 성령은 중보기도를 드릴 수 있는 성전으로서 성도의 몸을 필요로 합니다. “너희 몸은 성령의 전이라.”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전을 깨끗하게 하실 때 성전 안에서 장사를 위한 여러 기구들을 허락하지 않으셨습니다. 하나님의 성령께서도 당신이 당신의 몸을 당신 자신의 편의를 위하여 사용하는 것을 허락하지 않으실 것입니다. 예수께서는 성전에서 사고 파는 자들을 가차없이 좇아내시며 말씀하셨습니다. “내 집은 만민의 기도하는 집이라 칭함을 받으리라고 하지 아니하였느냐. 너희는 강도의 굴혈을 만들었도다.”

 

우리의 몸이 성령의 전인 것을 인식하고 있습니까? 그렇다면 우리는 주를 위하여 우리의 몸을 더럽혀서는 안됩니다. 우리가 의식할 수 있는 삶의 부분이 비록 우리 인격성의 아주 작은 부분이라 할 지라도 하나님의 성령의 성전으로 여겨져야 한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성령께서는 우리가 전혀 알 수 없는 무의식적인 부분을 돌보시겠지만, 우리의 의식적인 삶의 영역을 지키는 것은 우리의 책임입니다.

 

 

 

도서출판 토기장이.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제목 날짜
11월 16일 여전히 인간적인가! 2018.11.16
11월 15일 네게 무슨 상관이냐 2018.11.15
11월 14일 하나님의 계획을 발견하는 것 2018.11.14
11월 13일 믿음과 체험 2018.11.13
11월 11일 최상의 등정 2018.11.11
11월 10일 복음 안에서의 교제 2018.11.10
11월 9일 성찬적 섬김 2018.11.09
11월 8일 비길 데 없는 기도의 능력 2018.11.08
11월 7일 상황 가운데 숨겨진 신성 2018.11.07
11월 6일 믿음의 계획 2018.11.06
11월 3일 예수님의 노예 2018.11.03
11월 2일 권위와 독립 2018.11.02
11월 1일 너는 너의 것이 아니니라 2018.11.01
10월 30일 믿음 2018.10.30
10월 29일 대속 2018.10.29
10월 28일 믿음에 의한 칭의 2018.10.28
10월 27일 선교의 방법 2018.10.27
10월 26일 선교사란 누구인가? 2018.10.26
10월 25일 영원한 사명 2018.10.25
10월 24일 관점 2018.10.24
SCROLL TOP